연재

연재

칼럼으로 본 한국

화장 후 봉안, 절대적 장례 방식이 아니다 주장

[박진옥 기자] ▲ 서울시립승화원 유택동산 전경 서울시립승화원에는 화장 후 유골을 분골하여 뿌리를 수 있는 시설인 유택동산이 있다. 누구나 무료로 사용할 수 있다.ⓒ 박진옥  지난해 ...

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