연재

연재

칼럼으로 본 한국

거짓말의 달인들 시론

안데르센의 동화 ‘벌거벗은 임금님’의 교훈은 시효가 만료된 듯하다. 재봉사는 어리석은 사람에게는 보이지 않는 옷을 지어주겠다고 했다. 임금은 옷이 보이지 않았지만, 현명하단 소리를 ...

더보기